메뉴 건너뛰기

아이언맨대익

오늘도배운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Article at a Glance

 일단 내 손에 들어오면 애착이 생긴다. 실제보다 더 큰 가치를 부여하게 되는 것은 물론 비슷한 가치를 갖는 다른 물건과 바꾸기 꺼려지기도 한다. 영업인이 이와 같은소유효과를 잘 활용하면 성과를 낼 수 있다. 물건을 사기 전 고객이 먼저접촉할 수 있게 하는 방법이다. 옷가게에서 옷을 한번 입어보게 한다든지 마트 등에서 시식행사를 벌이는 등이 대표적인 사례다.

 

몇 달 전 스마트폰을 샀는데 처음 3개월 동안 몇 가지 서비스에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한다고 해서 어쩔 수 없이 가입했다. 3개월 후 탈퇴해도 된다고는 했지만 3개월을 훨씬 넘긴 지금까지 그대로다. 서비스에서 탈퇴하면 왠지 불편할 것 같아서다.

 

사람에게는 한번 소유한 것을 잃거나 바꾸고 싶어 하지 않는 욕구가 있다. 소유한 것을 소유하지 않았을 때보다 소중하게 생각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이를소유효과혹은보유효과라고 한다. 미국 경제학자 크네시(J. L. Knetsch)와 존 신덴(J. A. Sinden)은 소유효과를 실험으로 증명했다. 이들은 실험 참가자를 반으로 나눠 각각 추첨권과 현금 2만 달러를 주고 서로 거래할 수 있는 기회를 줬다. 그런데 실제로 거래한 사람은 단 한 명도 없었다. 양쪽 모두 자신이 소유한 물건이 상대방 물건보다 좋다고 평가했기 때문이다.

 

또 다른 실험에서도 같은 결과가 나왔다. 실험 참가자를 3그룹으로 나눠 첫째 그룹에는 머그컵을 주며 400그램짜리 초콜릿 바와 교환해도 된다고 했다. 둘째 그룹에는 첫째 그룹과 반대로 400그램짜리 초콜릿 바를 주면서 머그컵으로 교환할 수 있는 기회를 줬다. 교환에 필요한 시간이나 별도의 수고가 들지 않도록 고안한 실험이라 거래비용은 거의 무시해도 될 상황이었다. 셋째 그룹에는 두 가지 물건 중에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선택하도록 했다. 실험 결과, 첫째 그룹의 89%는 머그컵을 선호했다. 즉 초콜릿 바와 교환하지 않았다. 둘째 그룹에서는 90%가 초콜릿 바를 선택했다. 이들도 머그컵과 교환하기를 원하지 않았다. 이 결과는 언뜻 보기에 머그컵과 초콜릿에 대한 평가가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머그컵과 초콜릿 바 중 좋아하는 쪽을 자유롭게 선택하도록 한 셋째 그룹에서 거의 55의 비율로 둘을 선택한 것을 보더라도 이 사실은 충분히 뒷받침된다. 그런데 초콜릿보다 머그컵을 선호하는 사람이 첫째 그룹에서 89%, 둘째 그룹에서 90%로 크게 차이가 난다는 사실은 보유효과가 강하게 작용한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 같은 보유효과는 시장의 압력이 있거나 학습에 의해 감소할 것이라는 주장도 있었지만 카너먼, 크네시, 세일러는 참가자 700명으로 구성한 대규모 시장거래 실험을 통해 보유효과 범위가 넓고 강한 현상이며 순수 시장에서도 발생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사람은 소유한 물건에 애착을 느낀다

 

필자는 책에 집착한다. 같은 책이라도 새 책을 가지고 와서 필자의 책과 바꾸자고 해도 바꿀 생각이 없다. 책깨나 읽는 사람이라면 비슷할 것이다. 이왕이면 깨끗한 새 책이 좋을 텐데도 말이다. 타던 승용차를 중고차 시장에 내놓을 때 팔려는 사람은 사려는 사람보다 항상 비싼 가격을 제시한다. 소유의식이 낳은 결과다. 왜 이런 비이성적인 현상이 나타날까? 여기에 대해 <상식 밖의 경제학>을 쓴 댄 애리얼리(Dan Ariely)는 다음과 같이 정리했다.

 

첫째, 이미 소유하고 있는 것에 대한 깊은 애착이다. 책을 바꾼다는 것은 단순히 책만 바꾸는 것이 아니라 책을 읽으며 느꼈던 감동까지 바꾸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책을 읽으며 했던 생각, 밑줄, 메모가 모두 사라지는 것이다.

 

둘째, 새로운 것을 얻는 것보다 소유물을 잃는 것에 더 집착하는 습성이다. 새 책을 얻는 것은 기쁜 일이지만 이미 소유한 책을 잃어버리는 것을 상쇄할 만큼 그 기쁨이 크지 않은 것이다. 이미 머그컵이나 초콜릿 바를 선택한 학생들이 서로 교환하지 않으려고 한 것도 마찬가지 이유로 설명할 수 있다.

 

셋째, 상대도 우리가 보는 관점에서 거래를 바라볼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이다. 타던 승용차를 판매할 때 파는 사람은 사는 사람도 자신과 동일한 잣대로 차를 평가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소유효과의 특성 중 한 가지는 많은 노력을 기울였을수록 소유의식이 강해진다는 점이다. 이를 두고이케아(Ikea) 효과라고도 한다. 완제품보다는 수고를 기울여 직접 만들 수 있는 제품을 선호하는 이유를 설명할 때 이 개념을 사용한다. 사람들은 자신이 직접 조립한 가구에 좀 더 강한 애착을 느낀다. 시간과 노력을 쏟아 직접 만들었기 때문이다. 이 같은 이케아 효과는 인간이 크기·기능·상태 등 여러 기준을 따지고 물건을 선택해야 할 때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내리지 못하게 만드는 일종의 인지부조화 현상으로 해석할 수 있다. 사람은 본래 두 가지 이상 서로 다른 것 중 하나를 골라야 하는 상황에 처했을 때 큰 스트레스를 받는다. 이때 인지부조화가 작동하면서 합리적인 선택보다는 본능에 따른 결정을 하게 된다. 개인적인 노력이 담긴 물건에 실제보다 더 큰 가치를 부여해서 상태가 양호한 책상 대신 직접 조립한 책상에 더 깊은 애착을 느끼는 것이다.


 



 


세일즈에서 소유효과와 비슷한 효과를 내는 것은 접촉이다. 영업인이 취급하는 제품에 고객이 접촉을 하면 애착이 생기고 소유욕이 강해진다. 소유욕이 강해지면 구매할 확률이 그만큼 높아진다. 옷가게에서 옷을 한번 입어보라고 하는 것이나 화장품 영업인이 제품을 보여주고 고객이 발라보도록 하는 것, 백화점에 시식코너를 만들어 놓은 것 등이 접촉으로 소유욕을 높이려는 대표적인 방법이다. 소유효과를 활용해 세일즈 효과를 높이려면 물건을 들고 다니는 것이 좋다. 고객 눈앞에서 물건을 쫙 펼쳐놓으면 고객의 구매욕구를 올리는 효과가 난다. 보여주고(시각), 만지게 하고(촉각), 냄새 맡게 하고(후각), 맛보게 하고(미각), 소리를 들려주는 것(청각)같이 오감을 이용한 세일즈가 고성과로 이어진다. 정수기를 한 달간 사용해 보고 구매 여부를 결정하라는 것이나 화장품 샘플을 사용해 보고 결정하라는 것, 자동차를 시승해보라고 하는 것 등이 소유효과를 활용하는 영업방식이다.


 


소유효과를 활용하는 것도 좋지만 고객의 기분을 상하게 해서는 안 된다. 필자가 직접 겪은 일이다. 무슨 영농조합이라는 데서 전화가 왔다. 산수유 엑기스를 판매한다며 남자에게 좋으니 일단 맛보고 먹을 만하면 주문하면 된다며 여러 번 사정을 했다. 그래서 샘플만 보내라고 했다. 그런데 이틀 후 도착한 것은 본 제품이었다. 왜 샘플이 아닌 본 제품을 보냈느냐고 따졌더니 구매의사가 없으면 택배로 반송하라는 답변이 돌아왔다. 소유효과를 활용한 영업방법은 맞지만 고객에게 거짓말을 했고, 번거롭게 했다. 오히려 역효과를 낳을 수밖에 없다.


 


소유효과를 활용하는 방법 중 하나로 고객체험 행사가 있다. 고객들을 초청하거나 회사로 견학을 가서 제품을 직접 만져 보고 사용해보도록 하는 방법이다. 이런 방법을 잘 활용한 영업인으로 백숙현 대우일렉트로닉스 특판 본부장을 들 수 있다. <한국의 영업왕 열전>1) 에 나오는 그녀의 이야기를 한번 들어보자.


 



 


소유효과를 활용한 고객체험 행사


 


영업 입문 초기 한 달에 구두 세 켤레를 갈아 치울 정도로 열심히 뛰었지만 뚜렷한 성과를 내지 못한 백 본부장은 이후 고객을 발굴하고 이들의 충성도를 높이기 위한 자신만의 영업방법을 끊임없이 연구하고 개발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중 하나가공장 방문행사다. 이 행사에 참여한 고객들은 차를 타고 이동해 공장을 견학하고 점심을 먹은 후 돌아온다. 잠재 고객들은 공장에서 제품 제조 과정을 지켜보고 해당 제품을 직접 사용해 보는 체험을 하는데 이런 과정에서 소유효과가 발생하기 시작한다. 제품이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실제 사용해보니 기능이 어떤지 직접 보고 느끼면서 제품과 가까워진 듯한 기분에 젖게 되는 것이다.


 


하지만 공장만 방문하도록 한 초기에는 그다지 성과가 나지 않았다. 소유효과가 발생해 제품에 애착을 느끼더라도 가전제품은 오늘내일 당장 바꿀 수 있는 제품이 아니고 가격도 낮다고 할 수 없기 때문이다. 고객이 제품을 교체할 시기에 들어갈 때까지 백 본부장을 기억하도록 하는 것이 중요했다. 백 본부장은 레크리에이션을 직접 배워 게임을 진행하며 고객과 친해지기 위해 노력하는 것으로 전략을 짰다. 이렇게 하자 공장에 다녀온 사람들 중 가전제품을 바꿔야 할 때 연락을 해오는 사람이 점차 늘어났다. 200회가 넘는 공장 방문 행사는 백 본부장이 주부 판매사원인지, 공장 견학 안내원인지 헷갈릴 정도로 장기간 진행한 잠재고객 발굴 프로젝트였다.


 


사람들은 한번 소유하면 소유하지 않을 때보다 해당 물건이나 서비스를 더 소중하게 생각한다. 또한 한번 소유하면 잃고 싶어 하지 않는다. 이런 소유효과를 제대로 활용하려면 고객이 제품을 만져보고 냄새를 맡게 하고 직접 눈으로 보게 하고 몸으로 체험해 보게 해야 한다. 자사 공장을 견학하게 하고 영업인과의 인간관계를 쌓도록 하는 것도 효과적인 방법이 될 수 있다.


 


오정환 미래경영연구원장 ecooh@naver.com


 


필자는 성균관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고 오정환리더십아카데미 원장을 지냈다. 한국세일즈코치협회 회장을 맡고 있으며 저서에 <영업, 질문으로 승부하라> <세일즈 멘토링> <한 번 더 세일즈> <세일즈, 심리학에서 답을 찾다(공저)> 등이 있다.





?

오늘도배운다

저에게 필요한 정보들을 수집해 놓는 곳입니다. 여러분들에게도 도움이 되는 자료라 생각합니다. 동시에 여러분들이 좋은 자료가 있으시면 같이 올려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비공개 글에 대한 안내 시마과장 2015.12.23 700 0
» "일단 한번 입어보세요" 잠깐이라도 갖게 되면 애착이 생긴다 시마과장 2015.10.13 479 0
634 "영업의 출발은 ‘고객 이해하기’ 선 넘은 접대는 회사를 망친다" 시마과장 2015.12.23 366 0
633 "생각은 누구나 한다, 직접 테스트해봐라 쫄지 말고 창업해라, 작게 시작해도 좋다" 시마과장 2015.10.19 660 0
632 "생각은 누구나 한다, 직접 테스트해봐라 쫄지 말고 창업해라, 작게 시작해도 좋다" 큰일꾼큰두부 2016.02.19 321 0
631 훌륭한 보스의 12가지 사인(12 Signs of a Great Boss) 시마과장 2014.02.20 2692 0
630 훌륭한 리더는 부하를 자극한다. file 시마과장 2013.03.15 3635 0
629 후배의 글. 넘 아까워서 긁어 옴. :) 시마과장 2013.10.31 4062 0
628 효과적으로 일하기 큰일꾼큰두부 2008.11.25 6013 0
627 회사 동료와 뭔 우정이냐고?···친할수록 일 더 잘한다 시마과장 2015.07.06 944 0
626 회사 경영을 위한 과제 시마과장 2013.06.25 3353 0
625 화물기에 사원 이름 새기고 배달원 교육시켜 사장으로…직원 춤추게 하는 `물류 혁명가` 시마대리 2012.05.14 4351 0
624 홀수 터부시하는 베트남인 식후 이쑤시개도 두 개씩 줘라 시마과장 2014.04.07 2993 0
623 협상스킬 secret 시마과장 2015.02.11 0 0
622 현직 기자가 홍보맨에게 던지는 10가지 충고 시마과장 2013.06.10 3058 0
621 현대카드 정태영 사장이 한 고등학생에게 직접 쓴 답장 시마과장 2013.04.07 3499 0
620 현대카드 마케팅 사례 시마대리 2012.02.27 7429 0
619 현대카드 디자인 라이브러리’ 만든 현대카드 L-TFT 4인방 시마과장 2013.04.07 4038 0
618 현대 카드의 별난 마케팅 시마과장 2013.07.16 3349 0
617 혁신 프로젝트 100% 성공시키는 회사가 실패하는 까닭은… 시마대리 2012.12.04 3181 0
616 행복한 직장만들기 10가지 방법 시마과장 2013.07.16 3686 0
615 한국이 닌텐도 같은 게임기를 못 만드는 이유 시마사원 2009.02.06 6877 0
614 한국에 자주 간다, 솔직히 디자인이 눈에 안 띈다 시마대리 2012.05.02 5847 0
613 한국 최고상권 강남역 하루 매출 199억 시마대리 2012.03.19 4319 0
612 한국 기업들이여! 이것만은 고쳐라 ①생산성 깎아먹는 습관성 야근 ②프로세스는 없이 근성만 요구 ③다 함께 크는 정보 공유 인색 시마과장 2013.06.18 3284 0
611 한 밤중에 가장 비싼 케이블TV광고의 비밀 시마대리 2011.08.04 6450 0
610 하향곡선 그리던 유아식 업체 멜린…매출 15% 오른 비결은 시마대리 2012.12.18 3650 0
609 피처스토리 형식 보도자료 작성팁 3가지 시마과장 2013.06.10 3758 0
608 플랫폼에 대한 아이디어 시마대리 2011.10.22 4626 0
607 플랫폼 전략의 대가 안드레이 학주 교수 인터뷰 시마대리 2012.04.08 3933 0
606 플랫폼 가진 자가 ‘룰’을 지배한다 시마과장 2015.12.21 221 0
605 풍요로움은 필연적으로 태만을 불러온다. 시마과장 2013.04.19 3587 0
604 포브스코리아 2월호 - 클로즈업, 삼성전자 최지성 사장편 시마대리 2010.03.23 9102 0
603 평범한 아이디어로 대박 만드는 비결은 시마과장 2014.04.22 3007 0
602 평범한 몰입이 비범한 재능보다 낫다. 큰일꾼큰두부 2008.11.25 6446 0
601 펫네임 경제학❹ 나이키가 ‘조던’을 강조하는 진짜 이유 큰일꾼큰두부 2016.07.15 393 0
600 페이스북 COO 쉐릴 샌드버그의 2012년 하버드 경영대학원 졸업식 축사 동영상 시마대리 2012.06.02 4062 0
599 페스티벌 공화국, 행복하십니까? - 에스콰이어 9월호 시마대리 2012.11.01 3896 0
598 페북·우버도 따라한 구글의 `5 days 법칙` 큰일꾼큰두부 2016.10.17 313 0
597 퍼거슨의 성공 공식 - HBR file 시마과장 2013.09.12 5256 0
596 패스트패션 업계가 당신에게 감추는 사실 5 큰일꾼큰두부 2016.03.24 129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