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categorized브랜드소식뉴발란스 운동화 패션 변천사

뉴발란스 운동화 패션 변천사

-

- Advertisment -spot_img

뉴발란스 운동화, 시대별 패션 변천사

 

불균형한 발에 새로운 균형을 창조한다라는 의미의 뉴발란스(New Balance)’ 1906년 미국 보스톤에서 탄생했다. 발에 장애가 있거나 경찰, 소방관, 우체부 등 하루종일 서서 일하면서 발에 많은 무리가 가는 사람들을 위해 아치서포트(Arch Support: 지지대가 있는 신발 깔창)을 만든 것에서부터 시작한 뉴발란스 운동화는 러닝화, 농구화, 야구화 등 스포츠에 특화된 신발들을 전문적으로 제조하며 발의 건강과 편안함을 강조하는 기술력을 키워 나갔다.

 

2001 4, 뉴발란스 국내 런칭, 전문 러닝화로 얼리어답터와 매니아층 공략

뉴발란스가 국내에 처음 들어온 것은 2001 4. 당시 국내 시장은 스포츠에 적합한 기본 용도에 초점을 맞춘 기능성 제품과 운동화의 기능에 구두의 패션성을 가미한 스니커즈로 양분화되어 있었다.

 

같은 해 11, 명동에 첫 단독 매장을 마련한 뉴발란스는 고기능성 러닝화 제품을 중심으로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기술력을 국내 시장에 선보였다. 특히 뉴발란스는 발 길이는 물론, 너비까지 측정해 볼 사이즈에 맞는 신발을 추천해주는 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도입, 전문성과 기능성을 강조하는 전략을 세웠다. 당시 미국 내 뉴발란스 브랜드를 알고 있었던 얼리어답터층과 마라톤을 즐기는 매니아층을 중심으로 러닝화 전문 브랜드로 입소문이 나기 시작했다.

 

a.jpg

▲ 뉴발란스 KV996

 

중등학생들 사이에서는 뉴발란스 KV996 모델이 인기를 끌기 시작했다. 일반 운동화의 끈 디자인에 신고 벗기가 편리한 벨크로(일명 찍찍이) 스타일을 접목해 세련미를 강조한 KV996은 교복에 잘 어울리는 단색 계열의 색상과 디자인 때문에 몇몇 매장에서는 줄을 서서 사야할 정도로 인기를 끌었던 제품이다. 당시 학생들 사이에서 뉴발란스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계기가 되었다.

 

2003~4년 달리기 인구 확산, 전문 러닝화에 대한 관심 증대

5일 근무제의 확산으로 여가 시간이 늘어나고 다이어트, 피트니스 등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며 달리기 운동을 즐기는 인구가 급증하기 시작했다. 무게는 가벼우면서도 달릴 때 다리와 발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해 주는 기능이 가미된 전문 러닝화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며 일부 얼리어답터를 중심으로 입소문이 났던 뉴발란스 M830이 주목 받기 시작했다.

 

b.jpg

2003~4년 기능성 러닝화로 인기를 끈 뉴발란스 M830

 

뉴발란스 M830은 쿠션과 유연성이 뛰어난 제품으로 최상의 충격흡수 기능을 제공하는 애브조브(ABZORB)를 사용해 마라톤 풀코스 또는 하프코스를 달릴 때 착용해도 전혀 무리가 없는 제품이다. 뉴발란스 M830의 합리적인 가격대와 산뜻한 디자인은 전문가들이 즐겨찾던 기능성 러닝화를 대중화시키는데 일조하기도 했다.

 

2005~6년 마라톤 열풍으로 기능성 러닝화 초강세

 2003~4년부터 이어진 마라톤 붐은 2005년 영화 말아톤의 흥행과 함께 절정에 달한다. 2002년부터 영화의 실제 주인공인 배형진 군을 후원하던 뉴발란스는 영화 제작 후원까지 맡게 돼 러닝화 전문 브랜드로 확고한 인식을 심어주게 된다.

 

c.jpg

2005년 영화 말아톤후원 뉴발란스 631

 

특히 주인공이 코치와 연습하는 장면에서 신었던 신발은 중장거리용 쿠셔닝 러닝화로 충격흡수가 뛰어난 제품이다. ‘발에 꼭 맞는 신발로 최상의 운동효과를 제공한다는 모토를 내세운 뉴발란스는 소비자들의 발 길이와 너비, 타입을 세분화해 다섯 가지의 발 너비 사이즈를 채택한 제품을 생산해내기도 했다.

 

2007년 개성을 강조하는 아이디어 제품 인기

운동화도 하나의 패션 아이템이라는 인식이 강해지며 뉴발란스도 개개인의 개성을 살릴 수 있는 아이디어 제품들을 선보였다. 유럽에서 디자인한 574시리즈 ‘엔디비쥬얼(N-dividual)’은 뉴발란스 운동화의 아이콘인 ‘N’ 로고와 신발끈의 색깔을 마음대로 바꾸어 신을 수 있는 제품이다. 레드, 블루, 화이트, 블랙의 네가지 컬러의 로고와 신발끈이 함께 제공돼 한가지 신발로 코디나 취향에 따라 여러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도록 했다.

 

d.jpg

2007년 뉴발란스 574 엔디비쥬얼

 

2008년 전통에 최신 트렌드를 접목, 디자인과 감성에 초점을 맞춘 마케팅 진행

  뉴발란스 고유의 도시적인 클래식함에 아웃도어 신발에서 볼 수 있는 디자인 요소를 가미해 새로운 멋을 창조해냈다. 일명 어반 아웃도어 컬렉션(Urban Outdoor)’이라 불리는 뉴발란스 제품은 브라운, 블랙 등의 무게감 있는 베이스 컬러에 아웃도어에서 주로 사용되는 오렌지, 핑크, 옐로우 등의 비비드한 형광 컬러로 포인트를 줘 화려하면서도 역동적인 분위기를 만들어냈다. 발목 위로 살짝 올라오는 하이탑 디자인을 채택하고, 아웃도어에 사용되는 고경도 아웃솔과 고급 스웨이드 갑피를 활용해 안정적인 착용감까지 충족시켰다.

 

e.jpg

2008년 뉴발란스 어반 아웃도어 컬렉션 H574

 

또한 뉴발란스는 기능과 기술력에 초점을 맞추던 방식에서 탈피해 패션, 예술문화 부문에서 독창적 자기세계를 지닌 인물을 찾아내 지원하는 등의 감성 마케팅을 전개하기 시작했다. 패션 디자이너 송자인과의 콜라보레이션을 발표한 패션쇼는 국내 패션업계에 본격적으로 뉴발란스 브랜드를 선보이는 계기가 됐다. 특히 패션쇼에 올랐던 420 모델은 빈티지 스타일의 멋스러운 디자인으로 주목받아 이후에도 패셔니스타들이 즐겨 착용하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패션 브랜드로서의 뉴발란스 인지도를 높이는데 큰 공헌을 했다.

 

f.jpg

2008년 패셔니스타들이 즐겨찾은 뉴발란스 420

 

2009년 뉴발란스, 스타들이 애용하는 브랜드로 자리잡으며 운동화계의 아이돌로 등극

2009, 뉴발란스의 감성 마케팅의 효과는 절정에 이른다. 언더그라운드 가수, 비보이, 패션 스타일리스트 등 10~20대에 영향력이 큰 패션리더들을 브랜드 홍보대사로 선정하는 전략을 통해 얼리어답터들 사이에서 인지도를 높여온 뉴발란스는 TV 속에서 스타들이 즐겨 신는 신발로 인식되기 시작했다.  

 

g.jpg

2009년 일명 이효리 운동화로 불린 뉴발란스 W574

 

특히 ‘SBS 패밀리가 떴다에서 이효리가 착용했던 빨간 운동화(W574)는 하루만에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동그란 앞코와 고급스러운 스웨이드, 원색의 색상으로 귀여움을 강조하며 특히 젊은 층의 여학생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드라마 아이리스에서 이병헌이 신고 나온 576 모델 역시 방영 직후 5천족이 판매될 정도로 파급력이 높았던 제품. 20대 후반에서 30대까지의 매출이 30% 증가하는 등 고객층을 넓혀주는 계기가 되었다. 

 

2010년 기능과 패션을 모두 만족시키는 제품으로 업계 트렌드 선도

뉴발란스는 단지 스타마케팅에만 의존하지 않고 본연의 기술력을 강조할 수 있는 제품을 현재까지도 꾸준히 출시하고 있다. 걷기 열풍으로 더욱 주목받고 있는 워킹화 분야에서도 패션을 가미한 신제품을 내놔 기능과 디자인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공략하고 있다.

 

h.jpg

2010년 뉴발란스 토닝화 트루발란스

 

오래 걸을 때 발의 피로를 덜어주고 편안함과 안정성을 강화하기 위한 기능들이 필수인 워킹화는 발 앞부분이 더 넓은 범위를 움직일 수 있도록 유연하게 설계됐다. 특히 최근에 선보인 트루발란스제품은 독특한 나뭇잎 모양의 중창을 채택해 걸을 때 자연스럽게 자세를 잡아줄 수 있는 토닝(toning) 기능까지 추가된 제품이다. 건강과 친환경 생활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증대되며 걷기 전용 운동화에 대한 인기도 급증하는 추세를 따라 2009 40% 성장에 이어 2010 50% 이상의 성장을 예상하고 있다.

 

이 밖에도 아이폰과 아이패드로 이어지는 혁신의 주역, 애플의 최고경영자(CEO) 스티브 잡스가 공식 석상에 나설 때마다 신는 993모델,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매일 아침 신는 조깅화 뉴발란스 1500 모델 등 뉴발란스의 프리미엄 라인 제품까지도 지도자층을 상징하는 아이템으로 등극하며 판매율이 급증하기도 했다.

 

 

i.jpg 

2010년 애플 CEO 스티브잡스가 즐겨 신는 뉴발란스 993

 

 

10년 간 운동화 유행 추이

지난 10년 간 인기를 끌었던 뉴발란스 운동화들을 살펴보면 색상과 디자인에 뚜렷한 변화를 확인할 수 있다. 2000년 대 초반에는 무채색 또는 단색 계열의 색상과 날렵한 디자인이 인기를 끌었지만, 후반으로 갈수록 눈에 띄는 화려한 컬러를 가진 동글동글한 디자인이 더 많이 판매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는 당시 유행하던 하의의 디자인과도 연관이 깊다. 2000년대 초반 데님 소재의 헐렁한 힙합 바지가 대세를 이룰 때는 운동화도 정사이즈보다 한 치수 크게 신는 것이 유행이었다. 2000년대 중반으로 넘어가며 몸에 딱 붙는 스키니 바지가 인기를 끌 당시에는 컨버스화 같이 얇고 날렵한 디자인의 운동화를 매칭시켰다. 2000년 대 후반, 허벅지 부분은 헐렁하고 밑단으로 내려올수록 좁아지는 배기 팬츠가 유행하며 다시 조깅화 스타일의 운동화가 다시 인기를 얻기 시작했다. 앞코가 둥그스런 디자인으로 귀여움을 강조하고 발에 포인트를 주기 위해 색상은 좀 더 화려해졌다.


<참고자료> 뉴발란스 브랜드 히스토리

 

[New Balance’s History]

 

<Heritage of Innovation>

 

뉴발란스의 일부 상품들은 미국 내 뉴잉글랜드(New England) 공장에서 신발 장인들에 의해 제작되고 있습니다. 이 곳에서 제작되는 상품들은 뉴발란스 애호가들에게 꾸준한 지지를 받으며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습니다.

 

r Born From Innovation, 1906

j.jpg

뉴발란스(New Balance)’라는 브랜드명은 불균형한 발에 새로운 균형을 창조한다라는 개념에서 유래하고 있습니다. 1906년 미국 메사추세츠주 보스톤에서 발에 장애가 있거나 경찰, 소방관, 우체부 등 하루종일 서서 일하면서 발에 많은 무리가 가는 사람들을 위해 아치서포트(Arch Support: 지지대가 있는 신발 깔창) 만든 것에서부터 시작됐습니다. 닭이 세개의 발톱으로 균형(Balance)을 잡는 점에 착안해 아치서포트와 신발을 개발했습니다.

 

r Comfort meets performance, 1938

1938년 뉴발란스 최초의 러닝 스파이크화가 탄생됐습니다. 많은 육상 선수들에게 최상의 착화감을 인정받은 뉴발란스는 주문자 생산 방식(OEM)으로 러닝화, 농구화, 야구화 등을 제조하기 시작했습니다.

 

r A New Era of fit, 1960

1960년도부터 뉴발란스는 다양한 발 너비에 적용할 수 있는 혁신적인 기능의 신발을 개발하기 시작했습니다. 그 중 업계 최초로 발 너비에 따른 사이즈 구분과 물결 모양의 밑창을 가진 트랙스터(Trackster)를 개발해 러닝 코치들에게 가장 많이 추천받는 제품이 되었습니다.

 

r A Legend is Born, 1982

1982년 뉴발란스 연구개발팀은 시간과 비용에 구애받지 않고 가능한 모든 기술력을 동원해 최고의 신발을 만드는데 주력한 결과, 1000점 만점에 990점이라는 의미의 990 모델을 완성했습니다. 뉴발란스 990은 유연성과 안정성을 함께 제공하는 혁신적인 기술력을 담아, 출시와 동시에 많은 러너들과 스니커즈 애호가들에게 사랑을 받으며 뉴발란스의 신발 기술력을 상징하는 신발로 자리잡게 되었습니다.

 

k.jpg  

 

r An American Icon, 1992

뉴발란스는 최상의 착화감과 기능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속적인 연구와 개발을 거듭했습니다.  타 업체들이 해외 공장에서 생산하기 시작한 반면, 뉴발란스 990 모델만큼은 미국 내 공장 생산을 고집하며 Made in USA 태그를 부착하고 있습니다.

 

l.jpg  

 

r The Next Generation, 2010

그리고 지금, 뉴발란스는 다시 한 번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려 합니다. 100여 년의 역사를 이어온 신뢰할 수 있는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층 더 가볍고 더 좋아진 쿠셔닝과 착화감, 그리고 새로운 디자인의 제품을 생산해내기 위해 뉴발란스는 끊임없이 노력하며 진화하고 있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2 × 5 =

Latest news

모래 사장에 빠진 차 구하기

시간 날때마다 가는 인구해변 옆, 우리 전용 낚시터에서 차가 모래에 빠져버렸다. 원래는 위 사진에서 보듯 오른쪽 부분에 자갈이 깔려있어서...

은총이네 꽃집, 릴리 리맘보

한국의 딕 호이트 부자라고 할 수 있는 은총이네가 꽃 스토어팜을 오픈하셨다. 개인적으로 열렬히 응원한다. 그 이유는 자립을 하기위해 노력하는 것으로...

주말 아침은 연희 김밥으로…

언제부터 그런 룰이 생긴지 모르겠지만 우리집은 주말 아침에 연희김밥을 먹는다. 김밥 사러가는 담당은 나다. 연희김밥은 연희동 사러가 쇼핑 주차장...

중국 공장 선택 노하우

새롭게 출시되는 존버 트레일런 베스트가 중국에서 입고된다. 작년 중순 출시예정이었는데 코로나 때문에 지연됐다. 몇년간 웻슈트며, 안전부이며, 가방이며 각기 다른 중국...
- Advertisement -spot_imgspot_img

존버 안전부이, 어떻게 만들어졌나.

https://www.youtube.com/watch?v=OhlJodfekHk&ab_channel=JOHNBERSPORTSJOHNBERSPORTS 충분한 부력을 제공하면서 가볍고 시인성이 뛰어나 더욱 안전한 존버 안전부이는 중국 공장의 기성제품에 로고만 찍은 제품이 아니라 처음부터 목적을...

존버 아웃도어 스포츠 전문 썬스틱

실수로 잘 만들어버린, 존버 아웃도어 스포츠 전문썬스틱! 존버스포츠 초창기부터 열심히 응원해주신 썬크림 전문 브랜드 회사 대표님이 계셨습니다. 트라이애슬론이나 오픈워터수영, 사이클이나...

Must read

모래 사장에 빠진 차 구하기

시간 날때마다 가는 인구해변 옆, 우리 전용 낚시터에서 차가...

은총이네 꽃집, 릴리 리맘보

한국의 딕 호이트 부자라고 할 수 있는 은총이네가 꽃...
- Advertisement -spot_imgspot_img

You might also likeRELATED
Recommended to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