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여행/맛집인상적이었던 런던과 파리의 미술관 및 전시관 풍경

인상적이었던 런던과 파리의 미술관 및 전시관 풍경

-

- Advertisment -spot_img

그간 아프리카를 포함한 다양한 국가들을 다녀봤는데 사실 유럽을 한번도 가보지 못했다. 은연중에 항상 미국이 전세계의 중심이라는 생각을 갖고 있었고, 그래서 유럽은 세계 제1~2차 대전을 넘기면서 이빨빠진 호랑이 정도로만 생각해왔다. 그러다 지난 3월에 일주일간 런던과 파리를 다녀오게 되었고, 다양한 체험을 하면서 세계사와 예술사 그리고 종교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생겼고, 왜 그들이 자존심을 그렇게 세울 수 있으며, 아직도 건재한지를 어렴풋하게나마 알수 있었던 것 같다.

 

여행 같은 출장을 다니면서 가장 인상깊었던 점 중의 하나는 박물관과 미술관에서 봤던 두가지 모습이다. 런던에서는 네이처갤러리와 테이트 미술관, 파리에서는 봉피두와 오르세를 갔다왔는데 공통적으로 발견할 수 있었던 광경이었다. 하나는 초등학생 정도로 보이는 학생군들이 미술관과 박물관에서 받는 교육의 모습이었고, 다른 하나는 유명 작품 들의 일부를 스케치하고 있는 사람들의 모습이었다.

 

어린 학생들에게 박물관과 미술관은 그들의 놀이터이자 교실이었다. 하긴, 우리가 초중고 등때 미술책에서 보던 그림들이 원본 그대로 그들 바로 앞에 있는데 굳이 미술교과서를 교실에서 배울 필요는 없었을테다. 명화들 앞에서 다양한 토론과 과제를 즐기며 습득하는 그들이 부러웠고, 나중에 자식들에게도 저렇게 박물관과 미술관에서 교육을 시켜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나의 초등학생 때는 탐구생활 메꾸는 정도의 수준이었던 것 같다.

 

K-2.jpg

 

<선생님과 자유롭게 토론하고, 게임하듯 미술관과 박물관에서 시간을 보내는 초등학생들@런던 테이트 미술관>

 

K-4.jpg

 

K-5.jpg

 

<친구들과 명화속 스토리를 들은 후 그 명화 스토리로 역할극을 하고 있던 어린이들>

 

 

아래 그림에서 보듯이 많은 사람들이 박물관과 미술관에서 명화나 작품 또는 조각들의 일부를 스케치하고 있었다. 뒤에서 힐끔보니 그림 전체를 그리는 것이 아니라 그림이나 조각 중 일부를 연습하듯 그리는 것이었다.

 

K-3.jpg  

 

<런던과 파리의 박물관과 미술관에는 금발 언니가 앉아있는 저런 의자를 무료로 대여해 주고 있다.>

 

K-7.jpg

 

 

아래 그림은 파리의 오페라 극장안인데 여기에는 아름다운 건축 양식과 조각들이 많이 있었는데 이 처자들은 그런 건축물의 일부를 스케치하고 있었다.

 

K-6.jpg

 

쓰쳐 지나가기 바쁜 곳에서 저런 모습들은 매우 인상적이었고, 예술을 생활속에 담아내는 저들의 모습이 마냥 부러웠다.

 

한편, 뉴욕 박물관이나 모마미술관, 그리고 런던과 파리의 유명 미술관과 박물관들을 다 다녀보면서 든 생각은 막상 우리가 알고 있는 유명 명화나 조각들이 손으로 꼽아보면 백개정도 밖에 안될 것 같았다. 그래서 이들만 다 외우고 그 배경 얘기만 안다면 제법 큰 흐름을 파악할 수 있을 것 같고, 외국 어린이들을 만나도 뒤쳐지지 않을 것 같았다. 사실 그전에는 머릿속에 연대별 스토리 라인이 제대로 들어가 있지 않았고, 막연하게 외워야할 그림이 수천점쯤 되지 않을까 겁먹고 있었는데 직접 다니면서 경험해보니 부딛힐만했다.

 

결론은 미술관과 박물관은 재미있다였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2 × 4 =

Latest news

신입 사원이 들어온 후 더 바빠짐

신입사원이 들어오고 매우 바빠졌다. 갓 대졸이라 기초부터 모든 것을 가르쳐야 되는데 우리같은 좋좋소에서는 근로기준법에 따라 근무 시간내 교육이 불가능하다....

22-23 아이언윙 수영 교실 시작!

아이언윙 수영 교실이 시작되었다. 내가 잘하는 것과 타인을 가르치는 것은 다름을 또 깨닫는다. 골프 배울 때 경험으로는 동작의 큰...

스쿠터 이제 안녕.

15년간 서울에서 시간 약속을 잘 지킬 수 있게 해준 스쿠터에서 이제 내려오기로 했다. 2007년 발리 여행을 갔을 때 렌탈로...

운동 목적으로 구입한 어메이즈핏 GTR 4

공돌이파파 유튜브에서 어메이즈핏 GTR 4 배터리가 일주일 넘게 간다는 리뷰를 보고 구입했다. 4년 정도 사용한 어메이즈핏이 오래되서 앱이나 스트라바...
- Advertisement -spot_imgspot_img

교보문고

대학 신입생때 학교 도서관은 현실 도피처였다. 현실은 춥고 힘든 곳이었는데 도서관에서 책을 보면 다른 세계로 들어갈 수 있었기 때문이다. 당시에는 스마트폰이나...

이건 건망증은 아닌데…

이건 건망증은 아니다. 분명히 락커키를 반납하고 왔다. 락커키를 반납해야 회원카드를 돌려받기 때문이다. 그런데 왜 락커키가 수영가방안에 들어있는 것일까? 요즘...

Must read

신입 사원이 들어온 후 더 바빠짐

신입사원이 들어오고 매우 바빠졌다. 갓 대졸이라 기초부터 모든 것을...

22-23 아이언윙 수영 교실 시작!

아이언윙 수영 교실이 시작되었다. 내가 잘하는 것과 타인을 가르치는...
- Advertisement -spot_imgspot_img

You might also likeRELATED
Recommended to you